[영국] 워커스크리습스, 과자의 비닐포장지 줄이기 위한 캠페인 시작

김백건 기자 | 기사입력 2018/10/03 [08:00]

[영국] 워커스크리습스, 과자의 비닐포장지 줄이기 위한 캠페인 시작

김백건 기자 | 입력 : 2018/10/03 [08:00]

영국 국내 최대 스낵제조업체 워커스크리습스(Walkers Crisps)에 따르면 과자의 비닐포장지를 줄이기 위한 캠페인을 시작했다. 구체적인 행동이 당장 필요하다고 판단했기 때문이다. 

 

30만명 이상의 사람들은 38도 사이트 캠페인에서 워커스크리습스가 이끄는 탄원서에 사인했다. 워커스크리습스와  다른 스낵제조업체들은 친환경적인 과자 포장재로 전환할 계획이다. 

 

현재 과자포장재는 재활용이 불가능하기 때문에 결국 매립되거나 버려져 바다로 흘러간다. 해안에서 30~40년 지난 낡은 과자봉지를 발견하는 것은 빈번하게 일어나는 일이다. 

특별한 조치를 취하지 않는다면 지금부터 2025년까지 280억개의 과자 비닐포장지가 생산될 것으로 추정된다. 향후 다시 280억개의 과자 비닐포장지가 매립되거나 바다를 오염시킬 것이라는 의미이다. 

이 캠페인에 당장 동참해야하는 이유다. 캠페인에 동참하는 행동이란 무료 우편배송을 이용해 빈 과자 비닐포장지를 워커스크리습스로 보내면 된다. 

 

영국 로얄메일(Royal Mail)은 법적으로 과자 포장재를 배송해야 하지만 모두 손으로 분류해야 한다. 따라서 잘 포장하지 않은 채 우편함에 넣어서는 안된다고 조언했다.

 

▲ 빈 과자 비닐포장지를 워커스크리습스로 보내기(출처 : 홈페이지 )

 

김백건 기자 skewx53@naver.com



  • 도배방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