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 교육부, 2019년 대학에 400개의 인공지능 및 빅데이터 관련 학과와 전공 신설

박재희 기자 | 기사입력 2019/03/15 [06:00]

[중국] 교육부, 2019년 대학에 400개의 인공지능 및 빅데이터 관련 학과와 전공 신설

박재희 기자 | 입력 : 2019/03/15 [06:00]

중국 교육부(中华人民共和国教育部)에 따르면 2019년 국내 대학에 약 400개의 인공지능(AI) 및 빅데이터 관련 학과와 전공을 신설할 계획이다.

개설 학과 및 전공은 인공지능 관련 전문 프로그램인 어플리케이션 엔지니어링, 정보통신, 제어공학 등을 교과과정에 포함시킬 예정이다.

2019년 신설되는 규모는 2018년 인공지능 관련 전공 신설을 신청한 대학 220개교 대비 약 2배에 달한다. 정부는 지난 몇 년간 인공지능 관련 교육과정을 확대해 왔다. 

 

최근 들어 중-미간 무역전쟁이 격화되면서 미국과 인공지능 산업 패권 다툼에서 선점하기 위해 빠른 속도로 인재를 육성해 나간다는 전략이다.

미국은 지난 5년간 인공지능 분야 연구에 약 $US 20억달러, 연간으로 4억달러 규모를 투자했다. 중국 상하이시의 인공지능 분야 투자 규모는 연간 약 15억달러에 달한다.

글로벌 컨설팅기업 PwC에 따르면 향후 10년간 중국의 인공지능 기술의 가치 창출 규모가 약 7조달러로 미국 등 북미 지역의 3조7000억달러 대비 2배가 될 것으로 예상된다.

 

 

▲ 중국교육부(中华人民共和国教育部, MoE) 홈페이지

 

박재희 기자 avatarmall@hotmail.com

  • 도배방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