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 칭화유니그룹, 최초의 사물인터넷용 5G 칩셋 개발

김봉석 기자 | 기사입력 2019/04/24 [00:43]

[중국] 칭화유니그룹, 최초의 사물인터넷용 5G 칩셋 개발

김봉석 기자 | 입력 : 2019/04/24 [00:43]

중국 기술기업인 칭화유니그룹(紫光集團)에 따르면 5G 이동통신 기술을 이용한 최초의 사물인터넷(IoT)용 5G 칩셋을 개발했다.

칩 설계, 패키징 및 제조 기능을 업그레이드함으로써 반도체 산업의 급속한 성장을 달성하려는 중국 정부와 기업의 광범위한 사업추진의 일부로 분석된다. 

특히  칭화유니그룹의 핵심 칩 자회사인 쯔광잔루이(紫光展銳)가 IVY510 칩셋을 제공한다. IVY510 칩셋을 이용하면 스트리밍 증강현실(AR) 및 가상현실(VR)과 같은 고속 데이터 모바일 광대역 서비스뿐만 아니라 4K 및 8K 고화질 비디오에 대한 프리미엄 경험을 사용자에게 제공할 수 있다.


IVY510 칩셋은 유연성이 뛰어나 주거용 고객 구내 장치 및 사물인터넷 장치를 포함한 광범위한 5G 장치에 사용할 수 있을 것으로 평가 받고 있다. 

사물인터넷은  5G 시대에 스마트폰보다 더 큰 기회를 창출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참고로 유니소크테크놀로지는 선도적인 팹리스 반도체 회사로서 5년 전에 5G에 대한 연구를 시작했다. 이를 통해 5G 스마트 폰 및 사물인터넷용 칩을 개발할 수있게 하는 MAKALU 5G 기술 플랫폼을 구축한 것으로 알려졌다.

 

▲ 쯔광잔루이(紫光展銳)의 홍보자료(출처 : 홈페이지)

 

김봉석 기자 bskim1999@hanmail.net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