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랑스] 오렌지, 5G기술 테스트 위해 여러 업체들과 협력

김봉석 기자 | 기사입력 2019/05/14 [23:58]

[프랑스] 오렌지, 5G기술 테스트 위해 여러 업체들과 협력

김봉석 기자 | 입력 : 2019/05/14 [23:58]

프랑스 통신업체인 오렌지(Orange)에 따르면 5G 기술의 향후 사용을 개발하기 위해 여러 업체들과  협력할 계획이다. 프랑스 파리에서 열리는 'Orange Business Summit'에서 협력 내용을 발표했다.

 

특히 회의에서 제조업, 에너지 및 운송과 같은 주요 부문에서 사업을 운영하는 회사들과 몇 개의 공동혁신 프로젝트가 공개됐다.

오렌지는 첨단기술 제조업체인 Lacroix Group과 협력하고 있다. 프로토타입 공장 프로젝트인 'Symbiose'에서 5G가 어떻게 사용되는지 연구하기 위한 목적이다. 

실내 네트워크를 설정하거나 5G를 통해 연결된 자동화된 차량 및 기타 차량을 사용해 생산을 최적화하는 것을 포함한다. 또한 오렌지는 Schneider Electric과  협력해 공장의 유지보수 기술자가 사용하는 실시간  증강현실(VR) 솔루션에 대한 초기 테스트에서 5G의 가치를 평가하고 있다.


오렌지, 르노, 에릭슨도 커넥티드 차량과 5G에서 함께 협력한다고 발표했다. 해당 협력 프로젝트는 차량과 환경간의 커뮤니케이션을 향상시키는 5G의 용량을 측정하는 것을 목표로 추진할 예정이다.

 

또한 파리의 대중교통 운영업체인 RATP와 오렌지는 2019년 파리지역의 자율주행 대중교통 차량에 대한 5G 실험을 시작할 예정이다.

 

오렌지는 다양한 업종의 협력회사와의 테스트를 바탕으로 2019년 국내뿐만 아니라 벨기에, ​​룩셈부르크, 폴란드, 루마니아, 스페인 등 17개 주요 유럽 도시에서 5G서비스를 출시할 방침이다.

 

 

▲ 오렌지(Orange)의 5G 홍보자료(출처 : 홈페이지)  

 

김봉석 기자 bskim1999@hanmail.net



  • 도배방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