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국] 포드, 브렉시트로 인해 영국 공장을 폐쇄한 것은 아냐

김백건 기자 | 기사입력 2019/07/10 [23:51]

[영국] 포드, 브렉시트로 인해 영국 공장을 폐쇄한 것은 아냐

김백건 기자 | 입력 : 2019/07/10 [23:51]

미국 글로벌 자동차제조업체인 포드(Ford)에 따르면 브렉시트로 인해 영국 공장을 폐쇄한 것은 아니라는 입장을 표명했다. 2019년 6월 포드는 2020년 영국 사우스 웨일즈에 있는 공장을 폐쇄한다고 발표했다.

 

최대 1700명의 근로자가 일자리를 잃을 것으로 전망된다. 포드자동차에 대한 수요가 위축되면서 공장을 더 이상 유지하기 어렵다는 주장이다.

 

또한 브렉시트가 합의 없이 시작될 경우에는 관세와 국경통과 등으로 인해 연간 £7억9800만파운드의 비용이 추가로 필요한 실정이다.

현재 포드는 영국에서 1만명 이상의 직원을 고용하고 있다. 웰쉬의 엔진공장도 폐쇄되면서 영국에서 자동차제조를 포기하려는 것은 아닌지 우려되고 있다.

 

▲ 포드(Ford) SUV 자동차(출처 : 홈페이지)

 

김백건 기자 skewx53@naver.com

  • 도배방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