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 중티안제어기술, 개발 중인 하이브리드 스텔스 드론 공개

김봉석 기자 | 기사입력 2019/11/09 [00:11]

[중국] 중티안제어기술, 개발 중인 하이브리드 스텔스 드론 공개

김봉석 기자 | 입력 : 2019/11/09 [00:11]

중국 드론 제조업체인 중티안제어기술(中天引控科技股份有限公司)에 따르면 개발 중인 하이브리드 스텔스 드론을 공개했다.

회사가 개발 중인 L-2 스텔스 드론은 최근 산시성 시안(西安)에서 열린 군사-민간 장비 및 기술 엑스포에서 전시됐다.

개발된 드론은 미국의 X-47B 드론과 유사한 플라잉 윙 공기역학적 디자인을 갖고 있지만 한 쌍의 기존 V형 수직 테일도 장착하고 있다.

동체는 B-2 폭격기와 같은 다른 일반적인 비행 날개 항공기보다 더 큰 부피를 갖고 있다. 2개의 터보 팬 엔진을 사용하는 드론은 22톤의 리프트오프(liftoff) 무게를 가진다.

또한 평균 시속은 600~780km이지만 최대 시속은 900km에 달하며 7,000km까지 비행이 가능하다. 그러나 이 드론은 여전히 개념설계 단계에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플라잉 윙 설계에서 가장 까다로운 문제 중 하나인 비행 제어문제가 해결됐다. 따라서 드론의 설계는 미래의 대형 스텔스 항공기의 주요 개념이 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 중티안제어기술(中天引控科技股份有限公司)의 홍보자료(출처 : 홈페이지) 

 

김봉석 기자 bskim1999@hanmail.net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