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 미즈호증권, 코로나-19 팬데믹영향으로 석유가격이 마이너스 될 가능성 증대

박재희 기자 | 기사입력 2020/03/20 [20:52]

[미국] 미즈호증권, 코로나-19 팬데믹영향으로 석유가격이 마이너스 될 가능성 증대

박재희 기자 | 입력 : 2020/03/20 [20:52]

일본 미즈호증권(Mizuho Securities)에 따르면 코로나바이러스 팬데믹(coronavirus pandemic)으로 인해 석유가격이 마이너스로 내려갈 가능성이 있다고 전망했다.

현재 글로벌 석유 수요는 1일 1억배럴로 코로나바이러스 팬데믹 영향에 따른 경제침체로 석유 수요량이 20%까지 추락할 수 있기 때문이다. 따라서 급격한 저장용량 초과로 시장에서 1일 약 2000만배럴이 초과될 수 있다.

또한 월스트리트 분석가 역시 석유 가격이 수요를 훨씬 초과해 마이너스가 될 것으로 내다봤다. 글로벌 저장용량이 한계점에 도달해 석유 생산업자들이 고객에게 배송비용을 지불해야 할지도 모르기 때문이다.

석유 산업은 미국의 경기침체에 대한 우려로 2002년 이후 석유 가격이 최저 수준으로 하락하면서 최악의 국면에 직면해 있다. 

서부텍사스중질유(WTI)는 $US 22달러로 19.2%, 브렌트유(Brent Crude), 멕시칸 바스켓(Mexican Basket)은 9.7%, 22.4% 각각 급락했다.

사우디아라비아 및 러시아를 포함한 OPEC바스켓은 1배럴에 30.36달러로 안정적이긴하나 곧 전세계에서 공급이 수요를 초과해 가격은 급락할 것으로 에상된다.

석유공급이 글로벌 석유 저장 용량을 초과하면서 0달러 이하로 내려갈 수 있다. 이는 석유 및 가스 산업의 파산을 초래할 가능성도 매우 높을 것으로 전망된다.

 

▲ 미즈호증권(Mizuho Securities) 홈페이지

 

박재희 기자 avatarmall@hotmail.com



※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실명인증 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확인 여부가 표시되며, 실명확인 되지 않은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20.04.02~2020.04.14) 동안에만 제공됩니다.
  • 실명인증
  • ※ 일반 의견은 실명인증을 하지 않아도 됩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