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이지리아] 쉘나이지리아, 6월 4일까지 봉가 원유수출터미널 정기 보수위해 폐쇄

김백건 기자 | 기사입력 2020/06/02 [05:43]

[나이지리아] 쉘나이지리아, 6월 4일까지 봉가 원유수출터미널 정기 보수위해 폐쇄

김백건 기자 | 입력 : 2020/06/02 [05:43]

나이지리아 석유기업인 쉘나이지리아(Shell Nigeria Exploration)에 따르면 2020년 5월 21일~6월 4일까지 2주간 봉가 원유수출터미널이 정기 유지보수를 위해 폐쇄된다.

부유식 생산, 저장 및 하역 장치(FPSO) 선박의 정기 보수가 가장 신경써야 할 부분이다. 이 선박의 1일 석유생산량은 22만5000배럴, 1일 가스생산량은 1억5000만입방피트에 각각 달한다.

이로 인해 나이지리아 원유 생산량은 추가로 감소할 것으로 예상된다. 봉가 원유수출터미널은 6월 1일 12만7000배럴을 선적할 예정인데 이는 5월 이뤄진 12만3000배럴보다 증가한 수치이다.

쉘나이지리아는 원유 생산 및 수출에 차질이 없도록 6월 4일까지 꼭 유지보수를 완벽하게 끝마칠 계획이다. 참고로 쉘나이지리아의 모기업은 영국의 글로벌 석유기업인 로열더치쉘(Royal Dutch Shell)이다.

 

▲ 쉘나이지리아(Shell Nigeria Exploration) 홈페이지

 

김백건 기자 skewx53@naver.com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