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이지리아] 중앙은행, 일반은행들에게 38개 기업의 무통장입금 중지 지시

김백건 기자 | 기사입력 2020/09/10 [22:23]

[나이지리아] 중앙은행, 일반은행들에게 38개 기업의 무통장입금 중지 지시

김백건 기자 | 입력 : 2020/09/10 [22:23]

나이지리아 중앙은행(CBN)에 따르면 시중의 일반은행들에게 38개 기업의 은행계좌에 대한 무통장입금을 중지하라고 지시했다. 

상기 사항으로 영향을 받는 기업은 베팅업체, 외환업체, 물류회사 및 기타 기업 등이다. 베팅업체들 중 하나인 프리미어 로또(Premier Lotto)는 국내 유명 사업가가 소유한 회사이다. 

또한 게임업체들 중 한 곳은 소프트웨어 구매를 빙자해 US$ 4억2000만달러를 해외로 옮긴 것으로 드러났다. 이후 상기 게임업체 임원들의 해외계좌에 대한 자금 추적이 진행됐다. 

상기 기업들은 외환 거래 위반으로 기소됐다. 하지만 당국의 허가없이 해외로 도피하고 있어 경제적 파괴행위로 비난받고 있다. 

외국화폐는 국내 암시장에 조달되어 환율에 압력을 가하고 있어 중앙은행 및 당국은 강력한 조치를 취할 방침이다. 코로나-19 사태로 국내상품 수출이 어려워지면서 외화조달에 애로를 겪고 있다. 

 

▲ 중앙은행(CBN) 홈페이지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