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캐나다] 정부, 화웨이 장비의 사용 금지에 대한 보상 반대

김봉석 기자 | 기사입력 2020/09/15 [22:52]

[캐나다] 정부, 화웨이 장비의 사용 금지에 대한 보상 반대

김봉석 기자 | 입력 : 2020/09/15 [22:52]

캐나다 정부에 따르면 중국 화웨이(Huawei Technologies)에서 제작된 5G 장비의 사용이 금지되면 통신 서비스 업체들에 보상하지 않을 계획이다.

약 $10억 달러에 달할 수 있는 지원 법안에 대한 잠재적인 싸움이 준비되고 있다. 캐나다 정부는 미국으로부터 보안상의 이유로 화웨이 장비의 사용을 금지하라는 압력을 받고 있다.

통신서비스 업체들은 화웨이의 5G 장비 사용이 금지된다면 이에 대한 보상을 요구하고 있다. 4G 네트워크에서 화웨이의 장비가 사용되고 있기 때문이다. 

벨캐나다(Bell Canada)와 텔러스(Telus)는 5G네트워크에서 에릭슨(Ericsson) 및 노키아(Nokia Oyj)와 파트너 관계를 맺을 예정이다.

벨캐나다의 경우에 화웨이의 4G 장비를 제거하는 데 3~5 년에 걸쳐 총 $3억 달러에서 3억5000만 달러의 비용이 드는 것으로 예측된다. 텔러스의 경우에는 벨캐나다보다 약 두 배의 비용이 요구되는 것으로 추정된다.

참고로 미국의 경우에는 지난 3월 소규모 통신 서비스 업체가 화웨이와 중국 기업 ZTE의 장비를 교체할 수 있도록 10억 달러를 제공하는 법안에 서명한 바 있다.

향후 한국에서도 미국의 압력과 화웨이 장비의 사용금지에 따른 보상에 대해 논쟁이 발생될 수 있을 것으로 판단된다. 한국에서도 LG 유플러스가 화웨이의 장비를 사용하고 있기 때문이다. 

 

▲ 텔러스(Telus)의 홍보자료(출처 : 홈페이지)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