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본] 11월 18일 경제동향, 온실 가스 배출량을 제로로 낮추기 위한 기술 개발 계획 등

민서연 기자 | 기사입력 2020/11/19 [17:02]

[일본] 11월 18일 경제동향, 온실 가스 배출량을 제로로 낮추기 위한 기술 개발 계획 등

민서연 기자 | 입력 : 2020/11/19 [17:02]

일본 정부에 따르면 재생 에너지 사용을 장려하기 위해 2021년에 국가의 전력망을 강화하기 위한 계획을 주요 전력회사들과 공동으로 수립할 계획이다. 

주요 전력회사들은 2050년까지 온실 가스 배출량을 제로로 낮추기 위한 기술을 개발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 스가 요시히데(菅義偉) 총리의 공약을 달성하기 위한 목적이다. 

 

일본 출판사인 쇼가쿠칸(小学館)에 따르면 EC 사이트인 BOOK SHOP 쇼가쿠칸(BOOK SHOP小学館)에서 카드 정보 1036건이 유출된 것으로 조사됐다. 

무단 액서스를 통해 유출됐으며 일부는 악용됐을 가능성도 있다. 유출이 의심되는 부분은 2015년 4월 13일부터 2020년 6월 20일까지 해당 사이트에서 진행된 신용카드 결재, 이용자 카드 명의 등이다. 

 

일본 종합가전제품기업인 파나소닉(パナソニック)에 따르면 핵심 4개 사업을 강화할 계획이다. 해당 핵심 4개 사업은 전지사업, 백색가전, 전기설비, 기업용 시스템 및 장비이다. 

2022년 4월 이행하는 지주회사인 파나소닉 홀딩스(パナソニックホールディングス) 산하로 각 산업의 책임과 권한을 명확하게 나눈다. 의사결정을 더욱 신속하게 처리하는 구조로 경쟁력을 강화한다.

 

▲ 파나소닉(パナソニック) 로고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