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일] 페리그룹, 3D 건설 프린터를 사용해 3층 아파트 블록 건설

김봉석 기자 | 기사입력 2020/11/24 [17:24]

[독일] 페리그룹, 3D 건설 프린터를 사용해 3층 아파트 블록 건설

김봉석 기자 | 입력 : 2020/11/24 [17:24]

독일 거푸집공사 전문업체인 페리그룹(PERI Group)에 따르면 3D 건설 프린터를 사용해 3층 아파트 블록을 짓고 있다. 아파트 단지는 바이에른주 발렌하우젠(Wallenhausen, Bavaria)의 부지에서 6주 동안 건설될 예정이다. 

380 평방미터 규모로 유럽에서 가장 큰 프린팅된 주거용 건물이 될 것으로 평가된다. 이를 위해 단단히 설치된 금속 프레임에서 3축 이동하는 프린트 헤드가 구비된 갠트리 프린터(gantry printer) BOD2가 사용된다. 

BOD2는 빈 파이프 및 연결부 설치와 같은 수동 작업을 프린팅 프로세스에 쉽게 통합할 수 있다. 1m/s의 속도를 갖는 BOD2는 현재 시장에서 가장 빠른 3D 건설 프린터로 알려져 있다. 

3D 프린터로 1m²의 이중 스킨 벽을 완성하는 데 약 5분이 걸린다. 프린터 헤드와 프린팅 결과는 카메라를 통해 모니터링된다.

프린팅 가능한 콘크리트를 생산하는 데 사용되는 재료는 하이델베르그세멘트(HeidelbergCement)로부터 공급받고 있다.

재료는 탁월한 펌핑 및 압출 특성을 가지고 있으며 BOD2 프린터와 완벽하게 작동되는 것으로 평가된다. 향후에는 건설분야에서도 3D 프린터가 더욱더 광범위하게 사용될 것으로 전망된다.

 

▲ 페리그룹(PERI Group)의 홍보자료(출처 : 홈페이지)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