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아공] 사솔, 자산 매각 완료로 부채 상환 가능

김백건 기자 | 기사입력 2021/01/07 [20:36]

[남아공] 사솔, 자산 매각 완료로 부채 상환 가능

김백건 기자 | 입력 : 2021/01/07 [20:36]

남아프리카공화국 석유화학기업인 사솔(Sasol)에 따르면 R59억랜드 즉 US$ 4억400만달러에 최근 자산 매각 완료로 부채를 상환할 수 있을 것으로 전망된다. 

매각 완료된 자산은 미국에 기반을 둔 자회사이자 폴리에틸렌 사업체인 제미니(Gemini)의 지분이다. 사솔은 최근까지 자산매각으로 30억달러를 확보했다.

여기에는 가장 큰 자산인 미국의 레이크 찰스(Lake Charles) 화학 프로젝트의 자산 매각으로 확보한 20억달러가 포함된다. 

레이크 찰스 거래만으로도 사솔의 부채는 80억달러까지 감소했다. 관련 채무기관들과 채권보전장치는 이제 성공적으로 구조조정됐다. 사솔 및 자회사는 더 많은 재정신용을 제공할 의무에서 해방됐다.

 

▲ 사솔(Sasol) 홈페이지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