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이지리아] 해양안전청, 바다그리 딥씨항구 프로젝트 추진 촉구

김백건 기자 | 기사입력 2021/01/12 [21:39]

[나이지리아] 해양안전청, 바다그리 딥씨항구 프로젝트 추진 촉구

김백건 기자 | 입력 : 2021/01/12 [21:39]

나이지리아 해양안전청(NIMASA)에 따르면 라고스 주의 바다그리 딥씨(Badagry Deep Sea)항구 프로젝트의 추진을 촉구했다. 

국가를 세계적인 해양 허브국으로 발전시킬 가능성이 클 것으로 전망하기 때문이다. 이미 상기 프로젝트가 시작되기 이전에 토지를 할당했다.

나이지리아는 853km의 해안선을 가진 대서양에서 중요한 지점에 위치해 있다. 서아프리카와 중앙아프리카로 가는 70% 이상의 화물이 나이지리아로 운송되기 때문이다.

상업적 이점이 매우 크고 해상무역의 중심국이 될 수 있는 지리적 이점을 갖추고 있다. 바다그리 딥씨항구가 운영될 경우 아프리카에서 가장 크고 발전된 항구가 될 것으로 전망한다.

 

▲ 나이지리아 해양안전청(Nigerian Maritime Administration and Safety Agency, NIMASA) 홈페이지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