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 엑스포 로지스틱스, 혼적화물운송 직원을 위한 가상현실 교육 솔루션 공개

김봉석 기자 | 기사입력 2021/01/15 [20:10]

[미국] 엑스포 로지스틱스, 혼적화물운송 직원을 위한 가상현실 교육 솔루션 공개

김봉석 기자 | 입력 : 2021/01/15 [20:10]

미국 물류업체인 엑스포 로지스틱스(XPO Logistics)에 따르면 혼적화물운송(less-than-truckload, LTL) 직원을 위한 가상현실(VR) 교육 솔루션을 공개했다.

솔루션은 엑스포 소프트웨어(XPO software)를 아큘러스 헤드셋(Oculus headset)과 통합해 구현되며 향후 몇 주 내에 추가 혼적화물운송 서비스 센터에서 테스트될 예정이다. 

북미 혼적화물운송 크로스 도크 작업은 매일 약 2만5000대의 트레일러를 적재한다. 혼적화물운송에서 가상현실(VR)은 배송을 위해 화물을 적재하는 최적의 방법으로 교차 도크 작업자를 교육하는 데 사용된다.

가상현실은 고객과 고객에게 서비스를 제공하는 엑스포 로지스틱스 직원에게 훌륭한 결과를 보장하는 효율적인 방법으로 평가된다.

고객화물을 손상으로부터 보호할 수있는 효과적인 적재 절차를 보여주기 위해 가상 교차 도크 환경이 제공되기 때문이다. 직원들은 안전을 고려하면서 자신의 시간과 회사 차량을 최대한 활용하는 방법을 배울수 있다.

이를 통해 생산성 향상, 낭비 감소 및 교차 도크와 운전자 운영의 오류가 감소돼 안전성과 효율성이 향상될 수 있다. 가상현실의 사용을 다양성 및포용 교육 및 원격 판매와 같은 비즈니스의 다른 영역으로 확장할 방침이다.

 

▲ 엑스포 로지스틱스(XPO Logistics)의 홍보자료(출처 : 홈페이지)

 

 
관련기사목록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