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 데이비드 에너지, 신규 전기 공급업체를 론칭하기 위해 US$1900만 달러 확보

김봉석 기자 | 기사입력 2021/02/15 [22:50]

[미국] 데이비드 에너지, 신규 전기 공급업체를 론칭하기 위해 US$1900만 달러 확보

김봉석 기자 | 입력 : 2021/02/15 [22:50]

미국 전기공급 스타트업인 데이비드 에너지(David Energy)에 따르면 새로운 종류의 전기 공급업체를 론칭하기 위해 US$ 1900만 달러의 자금을 확보했다.

신규 자본에는 이퀄벤쳐스(Equal Ventures)의 410만 달러의 시드 라운드와 하트리파트너스(Hartree Partners)의 1500만 달러의 운전 자본 시설이 포함된다. 

데이비드 에너지는 소프트웨어 플랫폼을 이용해 고객 수요를 실시간으로 분석하고 제어할 수 있다. 특히 데이비드에너지는 배터리 저장소, EV 충전기, 스마트 온도 조절기, 태양열 등과 같은 고객 가정 및 건물의 장치와 통합한다.

이를 통해 훨씬 저렴하고 효율적으로 고객에게 전력을 공급할 수 있다. 데이비드 에너지의 소프트웨어 중심 접근 방식은 불투명하고 상품화된 산업에 투명성과 단순성을 제공할 것으로 판단된다.

 

▲ 데이비드에너지(David Energy)의 홍보자료(출처 : 홈페이지)

 

 
관련기사목록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