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본] 소니, 9월 업무용으로 활용할 수 있는 드론인 'Airpeak S1'을 발매

민서연 기자 | 기사입력 2021/06/12 [14:46]

[일본] 소니, 9월 업무용으로 활용할 수 있는 드론인 'Airpeak S1'을 발매

민서연 기자 | 입력 : 2021/06/12 [14:46]

일본 글로벌 전자제조업체인 소니(ソニー)에 따르면 2021년 9월 업무용으로 활용할 수 있는 드론인 'Airpeak S1'을 발매할 계획이다. 디지털 카메라로 보면 α1과 같은 고품질의 드론이다.

콘텐츠의 소재를 촬영하는 카메라는 별도이다. FPV에 4분의 1인치 817만화소 CMOS 센서, 주위의 상황을 확인하는 5개의 스테레오 카메라, 장애물 감지용 적외성 AF센서 등도 장착돼 있다.

Airpeak S1을 조종하는 프로스틱은 후타바전자제품이 개발했다. 오랜 기간 동안 무선조종기 분야에서 높은 평가를 받고 있는 제조회사이다.

시장 판매가격은 100만엔으로 추정된다. 본체의 무게는 배터리를 제외하면 약 3.1kg이고, 카메라를 포함한 전체 무게는 약 7kg이다. 

최고 비행속도는 시속 90km, 최대 각속도 초당 180도, 최대 경사각 55도로 비행성능도 우수하다. 고품질의 CM, 영화, 다큐멘타리 작품의 촬영도 가능한 수준이다.

 

▲ 소니(ソニー)의 드론인 Airpeak S1 이미지(출처 : 홈페이지)

 

 
관련기사목록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