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스트레일리아] 시라, 테슬라 전기 자동차용 배터리 생산에 필요한 흑연 공급 계약
박재희 기자
2021-12-25
오스트레일리아 광산기업 시라(Syrah Resources)에 따르면 미국 전기자동차 기업 테슬라(Tesla)와 전기 자동차용 배터리 생산에 필요한 흑연을 공급하기로 계약했다.

계약에 따라 시라는 미국 루이지애나주의 증설된 공장에서 생산된 흑연 재료 대부분을 테슬라에 판매하게 된다. 시라는 흑연 생산에 필요한 원료는 모잠비크 시라의 발라마(Balama) 흑연 광산에서 가져올 예정이다.

시라는 다른 고객과 상업적이고 기술적인 계약을 진전시키고 있다. 루이지애나주 비데일리아(Vidalia)의 천연 흑연 AAM(Active Anode Material)을 개발하고 추가 장기 구매 계약을 확보하기 위한 목적이다.

향후 2030년까지 전기자동차(EV) 판매량이 전체 자동차 판매의 40%를 차지할 것으로 전망된다. 따라서 일부 원자재에 대한 수요는 5배 이상 증가할 것으로 예상된다.


▲ 시라(Syrah Resources) 홈페이지
저작권자 © 엠아이앤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세아니아 분류 내의 이전기사
주간 HOT ISSU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