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국] 국제에너지기구, 신재생에너지 최대한 활용할 수 있도록 저장공간 늘려야
김백건 기자
2022-01-12
국제에너지기구(IEA)에 따르면 영국이 신재생에너지를 최대한 활용할 수 있도록 저장공간을 늘려야한다고 조언했다. 에너지 위기를 장기적으로 해결하기 위함이다.

근본적인 문제는 글로벌 가스 공급이 원활하지 못한 탓도 있지만 재고 에너지가 너무 적었기 때문에 국내 에너지 요금이 단기간에 엄청나게 오른 것이다.

에너지 위기 문제는 고질적이기 때문에 태양열, 풍력, 녹색수소 등의 신재생에너지로 발생시킨 전기를 어떻게 더 잘 저장하고 더 많이 저장하는지가 핵심 문제로 대두되고 있다.

저렴하고 친환경적인 저탄소 에너지를 충분히 확보할 수 있는 비결은 신재생에너지를 최대한 활용할 수 있도록 저장공간을 확대하는 것이다.

각국 정부가 기후 목표를 달성하기 위해 경쟁함에 따라 향후 10년 동안 '저장 솔루션' 붐이 일어날 것으로 예측된다.

향후 5년 이내에 신재생 가능 에너지 자원에 더 많이 의존하는 유연한 전기시스템을 구축 필요성이 증가할 것으로 예상된다. 2026년까지 전 세계 에너지 저장 용량이 56% 확장돼 270GW에 이를 것으로 전망된다.


▲국제에너지기구(IEA) 홈페이지
저작권자 © 엠아이앤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유럽 분류 내의 이전기사
주간 HOT ISSUE